"케 세라 세라" 부른 美 배우 도리스 데이 별세..향년 97세

장재민 / 기사승인 : 2019-05-14 08:38:41
- + 인쇄

"케 세라 세라" 부른 美 배우 도리스 데이 별세..향년 97세

'케 세라, 세라(Que Sera, Sera)'를 부른 할리우드 배우 도리스 데이가 별세했다. 향년 97세.

도리스 데이 동물재단은 도리스 데이가 13일(현지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카멜밸리 자택에서 친지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숨을 거뒀다고 발표했다. 

재단 측은 도리스 데이가 최근 심각한 폐렴에 걸리기 전까지 나이에 비해 건강상태가 좋았다고 전했다. 

도리스 데이는 1950~60년대 가수이자 배우로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1956년 알프레도 히치콕 감독의 영화 '나는 비밀을 알고 있다'에서 '케 세라, 세라'로 유명한 'Whatever Will Be, Will Be'를 불러 유명세를 탔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