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뷰티엑스포’ 역대 최고 성과…현장서 114만 달러 계약

최태욱 / 기사승인 : 2019-05-27 16:53:44
+ 인쇄

‘2019 대구국제뷰티엑스포’가 역대 최대인 114만 달러의 현장 계약을 체결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27일 대구시에 따르면 지난 24일부터 사흘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2019 대구국제뷰티엑스포’에 2만 2245명이 몰렸다. 지난해 1만 9945명보다 14% 증가한 수치다.

수출상담회는 중국, 일본, 태국을 비롯해 미국, 페루, 우루과이 등 8개국 20개사 바이어와 42개 국내 업체가 참가해 152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이 결과 상담 실적 2689만 달러와 계약 추진 846만 달러를 달성했다.

특히 현장에서 우즈베키스탄 엠엔에이 비지니스 그룹(M&A Business Group)사와 마이너스제로(헨로헨리/기초화장품제조사)사가 34만 달러 현장 계약을 성사시키는 성과를 거뒀다.

또 대구에 있는 병원 전문 화장품 제조사인 제이에스케이는 페루의 사피텍(SAFITEC)사와 현장에서 25만 달러 상당의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밖에 미국 에스엔에이치(S&H)글로벌 트레이딩사와 대구 네일 업체인 아발리코가 10만 달러 현장 계약을 체결하는 등 역대 최대 성과를 거뒀다.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이번 뷰티엑스포를 통해 대구가 뷰티산업의 메카로서 발돋움하고 뷰티 연관 산업이 발전할 수 있는 최적의 지역임을 다시 한 번 보여줬다”며 “뷰티인들이 모두 화합하고 협력해서 미(美)의 도시 대구를 더욱 아름답게 만들자”고 전했다.

대구=최태욱 기자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