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방카, 엑소에 "다시 만나 반갑다"

장재민 / 기사승인 : 2019-06-30 07:41:40
- + 인쇄

이방카, 엑소에 "다시 만나 반갑다"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이 엑소와 재회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한국을 공식방문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청와대로 초청해 주최한 만찬 전 환담에는 2020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대표팀 박세리 감독과 K팝 그룹 엑소도 참석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외손녀이자 이방카 보좌관의 딸인 아라벨라 쿠슈너는 엑소의 팬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방카 보좌관은 지난해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에서 엑소를 만났다.

문 대통령으로부터 엑소를 소개받은 트럼프 대통령은 "안 그래도 이방카와 오는 길에 얘기하고 있었다"고 답했다. 이방카 보좌관은 "이번에 다시 만나 반갑다"며 반갑게 인사했다.

문 대통령은 "이방카 보좌관의 딸이 다음 달에 생일이라고 하는데 엑소 CD를 챙겨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하자 엑소 멤버들은 자신들의 사인이 담긴 CD를 선물해 분위기를 띄웠다.

뜻밖의 선물을 받은 이방카 보좌관은 "사인까지 있다"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