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원더골에 레전드도 깜짝… “세기의 골이다”

문대찬 / 기사승인 : 2019-12-08 01:29:49
- + 인쇄

손흥민 원더골에 레전드도 깜짝… “세기의 골이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원더골’에 축구계 레전드들도 입을 다물지 못했다.

손흥민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전에 선발 출전해 시즌 10호 골을 터뜨렸다.

전반 32분 토트넘 페널티박스 앞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스피드를 살려 단독 돌파를 시도했다. 자신을 둘러싼 수비수 5명을 제친 그는 최종 수비수 2인까지 벗겨낸 뒤 골문을 젖혔다. 70m 이상을 단독 돌파해 만든 ‘원더골’이었다.

영국 축구의 전설이자 해설자로 일하는 개리 리네커는 손흥민의 골을 본 뒤 자신의 SNS에  “와, 손흥민은 축구 인생 최고의 득점을 만들었다. 내 생각에는 올해의 골”이라고 극찬했다.

사우샘프턴에서만 161골을 터뜨린 맷 르 티시에 역시 이날 스카이스포츠 방송에 출연해 “손흥민이 이번 시즌 최고의 득점을 만들어냈다. 약 90야드를 질주한 그는 번리 수비진 전체를 돌파했다. 엄청난 득점이다. 이건 세기의 골”이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리버풀 출신이자 호주 국적인 해리 키웰 역시 BBC를 통해 "손흥민이 오늘 넣은 골은 아마 이번 시즌 내로는 나오지 않을 장면이다. 누군가가 경기장의 반 이상을 뛰어야 하기 떄문"이라고 혀를 내둘렀다.

한편 토트넘은 이날 5-0으로 승리했다. 

문대찬 기자 mdc0504@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