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지난해 수산물 생산 전국 최대

전송겸 / 기사승인 : 2020-02-26 13:49:49
+ 인쇄

[무안=쿠키뉴스] 전송겸 기자 =전남도는 지난해 수산물 192만 톤을 생산, 전국 최대인 58%의 생산량을 차지했다고 26일 밝혔다.

국가통계포털(KOSIS)에 발표된 어업생산통계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전남 수산물 생산량은 2018년보다 8만 톤이 늘어난 192만 톤으로 전국의 58%. 생산액은 202억 원 줄어든 2조 8천 468억 원으로 전국의 39%을 기록했다.

이에 전남도는 지난해 김·다시마 등이 작황 호조로 생산량이 증가한 반면, 전복․조피볼락․참조기 등은 가격이 하락해 생산액은 감소한 것으로 분석했다.

어업별 현황별로 ▲‘양식어업’은 지난해 보다 8만 톤(4.7%) 늘어난 176만 톤 1조 7천 39억 원 ▲‘어선어업’은 100여톤(0.1%) 늘어난 15만 6천 톤 9천 322억 원, ▲‘내수면어업’은 400톤(0.4%) 감소한 9천 톤 2천 105억 원으로 나타났다.

주요 품종별로 ▲‘김’ 생산량은 47만 톤으로 지난해 보다 1만 2천 톤 증가했으며, 생산액은 255억 원 감소한 4천 521억 원 ▲‘미역’ 생산량은 48만 톤으로 1만 7천 톤 감소, 생산액은 360억 원 증가한 1천 629억 원 ▲‘전복’ 생산량은 1만 8천 톤으로 2천 톤 감소, 생산액은 168억 원 감소한 5천 835억 원 ▲‘넙치’ 생산량은 1만 8천 톤으로 5천 톤 증가, 생산액은 101억 원 증가한 2천 35억 원이다.

위광환 전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어업생산통계를 향후 수산시책 발굴과 수산업 발전방안 설정 등 정책수립에 적극 활용하겠다”며 “앞으로도 수산물 생산량 증대를 위한 친환경 양식어업 육성,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등 수산정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pontneuf@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