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2021년 국고건의 핵심 전략사업 최종보고회 개최

전송겸 / 기사승인 : 2020-02-26 14:25:32
+ 인쇄

[고흥=쿠키뉴스] 전송겸 기자 =전남 고흥군이 2021년도 국비반영 건의를 위한 국고사업 발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고흥군은 26일 군청 흥양홀에서 ‘2021년도 국고지원 건의 핵심 전략사업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송귀근 군수 주재로 열린 이날 보고회는 고흥군 전 부서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각 부서에서 발굴 건의된 2021년도 신규 및 계속사업에 대해 총괄 상세 보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고흥군이 발굴한 2021년도 국고 건의사업은 125건(신규 84, 계속 41)에 총 사업비 1조 2,946억원이며, 이중 내년에는 1,287억원 확보를 목표로 하고, 나머지는 매년 연차별로 국비예산을 확보 해 나갈 계획이다.

이 외에도 군은 연중 각종 공모사업 응모 및 지속적인 신규 국고건의사업을 통해 더 많은 국비 예산확보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펼쳐나갈 방침이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1․2차 발굴보고회에 이어 추가 발굴된 생활SOC사업을 포함해 중앙부처 중점 관리 역점사업, 민선 7기 공약사항에 부합하는 사업 등 지역발전을 견인 할 신규 신성장 동력사업 84건의 예산 확보 전략에 대해 집중 논의가 이뤄졌다.

주요 신규 사업은 △국가 유무인기 인증통합 인프라 구축(450억원) △고흥 무인항공기 전문단지 조성(130억원) △고흥2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350억원) △재해위험지구 정비사업(227억원) 등이다.계속사업은 △국가종합비행성능시험장 구축(314억원) △스마트팜 혁신밸리 배후시설 조성(40억원) △고흥로컬커피 융복합산업화 사업(30억원) △꼬맹이들 테마놀이터 조성(36억원) △국가관리 방조제 개보수(85억원) 등이다.

특히 고흥군은 주요 신규사업에 대해서는 치밀한 설득논리 개발을 위해 전문기관에 자문 및 협의 등을 거쳐 구체화시키고 사전 필요한 행정절차를 신속히 이행할 방침이다.

오는 3월부터 정부예산 편성순기에 맞춰 송귀근 군수를 중심으로 전 직원 모두가 정부예산 반영 국고확보 활동을 펼쳐나갈 방침이다.

송귀근 군수는 “발굴된 건의사업 모두가 군민생활과 밀접하고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큰 사업들인 만큼 사업의 치밀한 설득논리를 준비해 예산확보 대응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특히 “신규사업에 대해서는 중앙부처 및 전남도 향우회 등 인적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반드시 2021년도 예산에 꼭 반영시켜 최대 많은 국․도비 확보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pontneuf@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