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에게 무엇을 더 바라겠는가”

김찬홍 / 기사승인 : 2020-07-13 04:11:19
- + 인쇄

▲사진=EPA 연합
[쿠키뉴스] 김찬홍 기자 = 손흥민(28·토트넘)의 맹활약에 영국 현지 매체가 찬사를 보냈다.

손흥민은 1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아스널과 홈경기에서 1골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토트넘의 2대 1 승리를 이끌었다.

전반 19분 손흥민은 세아드 콜라시나츠의 패스 미스를 가로챈 뒤 빠른 드리블 돌파로 골키퍼와 1대1 상황을 만들었고, 침착하게 로빙슛을 성공시켜 동점골을 만들었다. 이후 후반  36분 코너킥 키커로 나선 손흥민은 날카로운 크로스를 올렸고, 토비 알더베이럴트가 머리에 정확하게 갖다대며 아스널의 골망을 갈랐다.

이날 1골 1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은 단일 시즌 리그 10골 10도움을 기록했다. 이는 케빈 데 브라위너에 이은 시즌 2번째 기록.

경기 후 축구매체 풋볼런던은 팀 내에서 두 번째로 평점인 8점을 줬다. 매체는 "훌륭한 칩슛을 성공시켰고, 역전골을 도왔다"며 “1골 1도움을 올린 손흥민에게 무엇을 더 바라겠는가"라고 극찬했다.

축구 통계전문 사이트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인 7.25점을 줬다. 스카이 스포츠는 손흥민에게 양 팀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인 8점을 부여하면서 최우수 선수로 선정했다.

▲사진=EPL 공식홈페이지 캡쳐

또한 손흥민은 EPL 사무국이 온라인 팬 투표를 통해 선정한 ‘킹 오브 더 매치(King Of The Match·KOM)’로 뽑혔다. 손흥민은 60.2% 압도적인 득표율로 1위에 올랐다. 아스날 수문장 에밀리아노 마르티네즈(13.1%)와 역전골을 터뜨린 토비 알더베이럴트(11.9%)가 2-3위에 올랐다.

프리미어리그 재개 후 두 번째 MOM에 선정됐다. 지난달 24일 31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전에서도 MOM으로 뽑힌 바 있다. 당시 손흥민은 유효 슈팅을 기록하지 못했지만 8호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kch0949@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