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측 “강원지방병무청 청장 면담은 병역 관련 문의 위한 것”

이은호 / 기사승인 : 2020-07-14 15:22:31
- + 인쇄

“문제 될 만한 행동 하지 않았다…재신검 결과 기다리는 중”

▲ 가수 김호중 /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쿠키뉴스] 이은호 기자 =가수 김호중이 최근 정영창 강원지방병무청 청장을 개인적으로 만났다는 보도에 대해 소속사 측이 “병역 관련 문의차 방문했을 뿐”이라고 설명했다.

김호중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김호중이 강원지방병무청 청장을 만나게 된 건 사실”이라면서도 “하지만 병역 관련 문의차 방문했을 뿐, 어떠한 문제가 될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연예매체 SBS funE는 강원지방병무청 관계자가 최근 국민 신문고에 답변한 내용을 토대로 김호중과 정 청장이 강원지방병무청 직원 구내식당에서 함께 식사했으며, 청장이 민원인을 직접 만나는 건 이례적인 조치라고 보도했다.

아울러 김호중이 군 연기 기간인 730일을 초과했고, 이후 6월15일로 입대일이 정해졌으나 재신체검사로 인해 입대가 연기됐다고도 전했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측은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현재 김호중에겐 입대 연기가 가능한 730일 중 90여일이 남아있다는 설명이다.

그러면서 “김호중은 7월3일 신체검사를 새로 받았으며, 현재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라면서 “재검신청결과가 나오는 대로, 추후 병역일정을 잡을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호중은 앞서 입대 문제로 하반기 스케줄을 확정할 수 없다며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도 하차한 바 있다.

wild3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