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보건소 민원업무 중단…코로나19 대응 집중

신영삼 / 기사승인 : 2020-07-16 17:18:49
+ 인쇄


▲ 화순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보건 인력의 업무 과중과 피로 누적이 계속된다고 판단, 장기전에 대비해 진료·방역에 집중하고 비상근무 등을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지난 13일부터 일반업무를 중단했다. 하니움스포츠센터에 마련된 드라이브스루.[사진=화순군]
[화순=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 화순군이 방역 등 코로나19 대응에 집중하기 위해 일반진료를 비롯한 보건소 민원업무를 전면 중단했다.

화순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보건 인력의 업무 과중과 피로 누적이 계속된다고 판단, 장기전에 대비해 진료·방역에 집중하고 비상근무 등을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지난 13일부터 일반업무 중단에 들어갔다.

감염병 대응에 집중하기 위해 보건소 인력을 비상근무 체재로 재배치했고, 코로나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유지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의 안전과 국가적인 위기상황 극복을 위한 선제적인 조치다”며 “불편하겠지만 앞으로 일반진료와 예방접종 등은 가까운 의료기관을 이용해 달라”고 요청했다.

구충곤 군수는 “보건소 인력 재배치 뿐 아니라 장기전에 대비해 위기 상황 대응 종합 매뉴얼 등을 수립하고 위기상황에 대비하겠다”며 “공적마스크 판매 종료에 따른 매점매석, 사재기 등 불공정행위도 철저히 지도단속 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