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코로나 ... "대전만의 향기·색·감동을 찾아 떠나요!"

명정삼 / 기사승인 : 2020-08-05 12:53:16
+ 인쇄

‘2020 대전스토리투어’ 운영 ... 12월 12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대전 스토리투어 중 대청호 동구 새벽힐링투어.
[대전=쿠키뉴스] 명정삼 기자 = 대전시는 평소 잘 알려지지 않은 지역의 숨은 역사와 자연자원을 찾아 여행하는 ‘2020 대전스토리투어’를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대전스토리투어는 근대100년여행, 보문산도시숲여행, 중앙시장맛여행을 즐길 수 있는 원도심투어, 갑천, 유등천, 대청호 대덕구, 대청호 동구를 돌아보는 새벽 힐링투어, 대동 하늘공원, 갑천 반딧불이를 찾아가는 야간 투어, 한국전쟁70년, 현충원과 유성온천, 맞춤여행으로 구성된 역사투어를 운영한다.

지난 1일 시작된 대전스토리투어는 오는 12월 12일까지 총 72회 운영되며, 매주 토·일요일 코스별로 새벽, 오전, 오후, 야간으로 구분해 진행된다.

대전 곳곳에 숨은 이야기를 알고 싶거나 자연을 통해 색다른 힐링을 체험하고 싶다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대전스토리투어 홈페이지(http://www.djtour.co.kr/)와 네이버밴드(band.us/@storytour2017)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코스별 선착순 20명으로 마감하며, 참가비는 1만 원이다.

투어 참가자는 건강과 안전을 위해 마스크착용, 발열체크, 전자출입명부 작성, 좌석 띄어앉기 등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대전시 박도현 관광마케팅과장은 “코로나19로 미뤄졌던 대전스토리투어가 시작되면서 참여여행객들이 대전의 색다른 모습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대전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줄 수 있도록 새로운 관광콘텐츠를 개발하고 인프라를 구축하는 등 관광환경 조성에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8일에는 보문산도시숲을 찾는 원도심투어가, 9일에는 갑천 새벽힐링투어와 대동하늘공원 야간투어가 진행된다.

mjsbroad@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