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크린, 독도사랑회에 코로나19 방역 마스크 기탁

정수익 / 기사승인 : 2020-09-21 15:50:57
+ 인쇄

추석 이전 다문화가정과 청소년 쉼터, 노숙인 쉼터 등에 전달키로

▲정경모 ㈜스카이크린 대표(오른쪽)와 길종성 독도사랑회 회장.


[고양=쿠키뉴스 정수익 기자]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 속에서 한 업체가 자사의 마스크 4000장을 시민사회단체에 내놓고 독도사랑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마스크 제조업체 ㈜스카이크린은 21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 ㈔사단법인영토지킴이독도사랑회(이사장 이운주)를 방문해 MB필터 마스크 4000장을 전달하고 독도사랑 후원협약을 체결했다.

㈜스카이크린 정경모 대표이사는 이날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에 작으나마 도움이 되고자 하던 차에 나라사랑도 실천할 수 있을 것 같아 독도사랑회를 통해 성의를 전하게 됐다”며 “앞으로 어려운 이웃을 챙기면서 독도수호 운동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에 독도사랑회 길종성 회장은 “코로나19로 불안한 시기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아름다운 마음을 보여주신 정경모 대표에게 감사 드린다”며 “스가 요시히데 신임 일본 총리 또한 역사왜곡과 독도침탈 망언을 일삼고 있기에 더욱 경각심을 갖고 임하겠다”고 말했다.

독도사랑회는 전달받은 마스크를 추석 이전에 다문화가정과 청소년 쉼터, 노숙인 쉼터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봉사활동과 전시회, 캠페인 등을 통해 독도수호 운동을 펼치고 있는 독도사랑회는 지난달 고양시 가온갤러리에서 독도 고지도 및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데 이어 10월부터 경주와 서울 등지에서 2차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sagu@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