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일주일만에 신규 확진자 ‘0’…경북 4명(종합)

최태욱 / 기사승인 : 2020-09-22 10:21:00
+ 인쇄

▲22일 대구에서는 지난 15일 이후 일주일만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수성구청 제공

[대구.경북=쿠키뉴스] 최태욱 기자 = 22일 대구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지역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전날과 동일한 7125명이다.

대구에서 해외유입을 포함해 일일 신규 확진자가 나오지 않은 것은 지난달 15일 이후 일주일만이다.

경북에서는 포항과 경주의 코로나19 ‘n차 감염’이 계속해서 이어졌다.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포항 3명, 경주 1명 등 4명이 추가돼 총 1474명으로 늘어났다.  

포항에서는 50대 A씨와 40대 B씨가 확진판정을 받고 각각 동국대경주병원과 포항의료원에 입원했다.  

이들은 지난 17일 사망한 90대 C씨와 관련한 ‘n차 감염자’다.

포항에 사는 50대 D씨도 확진판정 후 포항의료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경주에서는 지난 15일 확진을 받은 E씨로 부터 전파된 ‘n차 감염’이 이어졌다. 

50대 F씨는 지난 21일 확진 판정을 경주83번 환자와 접촉한 후 감염됐다.      

경주83번 환자는 E씨로 부터 전파된 n차감염자다.

이로써 E씨로부터 이어진 감염자는 총 8명으로 늘어났다.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