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11월 중 생활밀착형 순환버스 인천e음버스 운행

이현준 / 기사승인 : 2020-09-28 10:42:10
+ 인쇄


[인천=쿠키뉴스 이현준 기자] 인천시는 28일 한정면허 6개 운송업체와 생활밀착형 순환버스 인천e음버스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천시와 운송사업자는 시내버스 한정면허 종료와 노선개편으로 시민들의 교통복지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이행할 것을 약속했다.

인천e음버스는 18개 노선, 42대의 차량으로 인천의 원도심 뒷골목과 신규개발지역 등 대중교통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운행된다.

시는 인천e음버스 운행으로 사회적 약자의 교통편의 향상과 산업단지와 전철역, 농산물시장 등도 밀접하게 연계돼 시민의 교통편의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당초 인천e음버스는 오는 12월 31일 시내버스 전면개편에 맞춰 개통할 예정이었지만 시민불편을 줄이기 위해 11월 중이라도 사전 주문제작 차량이 출고되면 우선 운행할 예정이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그 동안 비수익 노선과 운행환경이 열악한 지역에서 어려움을 감당해온 한정면허 운송업체들이 인천e음버스 개통을 위해 발 벗고 나서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말했다.

chungsongha@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