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덕산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행정절차 완료…2022년 12월 준공 목표

강종효 / 기사승인 : 2020-09-29 18:53:34
+ 인쇄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경남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의창구 동읍 덕산리 800번지 일원 25만㎡ 부지에 ‘창원 덕산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을 위해 산업단지계획 승인·고시 등 모든 행정절차를 완료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017년 국토교통부 개발제한구역 해제 신청 이후 2019년 GB해제 고시 및 61개 관계부서와 환경영향평가 등 협의 완료해 경상남도 지방산업단지계획 심의위원회를 조건부로 통과됐다.


산업단지는 국방과학연구소 기동시험장, 육군종합정비창과 연계해 첨단방위산업 유치 및 부품국산화 등을 목적으로 산업시설용지를 14.3만㎡(57.3%), 지원시설용지를 0.9만㎡(3.6%) 공공시설용지를 9.8만㎡(39.1%)로 각각 계획하여 사업비 1045억원을 투자해 2022년 12월 사업 준공할 계획이다. 

시는 올 하반기 기업투자유치 및 PF자금조달을 위해 금융기관과 협의하여 대주단을 구성하여 보상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김상운 도시개발사업소장은 “산업단지 조성사업은 지역경제 내 5000억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1000여 명의 일자리를 창출한다”며 “올해 선정된 방위산업클러스터 시범사업과 함께 첨단방위산업을 실현할 큰 무대의 장으로 창원 경제 대도약의 실현을 이끌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k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