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고성 산불 4시간여만에 주불 진화···산림 1ha 소실(종합)

강은혜 / 기사승인 : 2020-10-25 17:52:03
+ 인쇄

잔불 정리 및 뒷불 감시 돌입

자료 사진=쿠키뉴스 DB

[강원 고성=쿠키뉴스] 강은혜 기자 =25일 오전 11시 55분께 강원 고성군 현내면 마달리 산1번지에서 발생한 산불로 약 1ha의 산림이 소실됐다.

강원도동해안산불방지센터에 따르면 산불이 발생한 지 4시간여만인 오후 3시55분께 주불을 진화하고 잔불 정리 및 뒷불 감시에 들어갔다.

이날 진화에는 진화대와 군인 등 인력 113명과 헬기 4대 등이 투입됐다.

산림당국은 비무장 지대 남방한계선 인근에서 연기가 관측된 점에 비추어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또 산림청과 군부대 인력 40여명을 투입해 이튿날까지 뒷불 감시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를 기해 강원 북부산지에는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kkangddol@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