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즐기고 대학 가자’…수성대, 지역 첫 롤 게임 대회 개최

최태욱 / 기사승인 : 2020-10-28 18:18:23
+ 인쇄

▲ 수성대 학생들이 경복관 e스포츠 아레나에서 롤게임 훈련을 하고 있다. 수성대 제공

[대구=쿠키뉴스] 최태욱 기자 = 수성대학교가 오는 31일 e스포츠 활성화와 프로게이머 양성을 위해 지역에서 최초로 롤(LOL)게임 대회인 ‘LOL School Tournament’를 개최한다. 

수성대 e스포츠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100명이 출전, 사전 예선 대회를 거쳐 본선에 진출한 4개 팀이 준결승 및 결승전을 통해 진검 승부를 겨룬다.

게임업체인 ‘게임의민족’과 공동으로 개최하는 이 대회는 고교생 및 게임 관련 학과 진학을 준비하는 학생들이 5인 1조로 팀을 이뤄 출전한다. 

대회 우승팀에는 50만 원, 준우승팀 30만 원, 3위 20만 원 등의 상금이 지급되는 한편 입상자들에 대해서는 수성대 VR콘텐츠과 입학 및 내년에 창단될 ‘수성e스포츠단’ 입단 혜택도 주어진다.

또 프로 게이머들의 로망인 ‘SGA eSPORTS’의 입단 테스트 기회도 제공하는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특히 지역의 e스포츠 활성화에 관심이 높은 대구시도 홍의락 경제부시장이 참석해 대회 출전 선수 등을 격려할 예정이다.

아울러 e스포츠 관심이 많은 서울 아현고 학생 20여 명 등 게임 마니아 및 학부모들의 참관 신청이 이어지고 있다. 

준결승 및 결승전은 인기 게임캐스터인 박한얼씨와 SGA서울게임아카데미 프로게이머 육성 감독인 박승옥씨의 해설로 온라인 생중계 된다.

VR콘텐츠과 이대현 학과장은 “언택트 시대를 맞아 유망 산업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e스포츠의 활성화와 유망한 게이머 양성을 위해 대회를 개최하게 됐다”며 “이 대회를 바탕으로 내년에 창단될 수성대의 e스포츠단을 통해 게임 관련 산업 활성화와 관련 분야 인재를 양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성대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을 철저히 하는 한편 게임 관람 인원도 일정 수준으로 제한하는 등 만약의 사태를 대비할 계획이다.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