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동백오일 프랑스 수출

강종효 / 기사승인 : 2020-11-30 16:19:15
+ 인쇄

[통영=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경남 통영시 특산품인 동백오일이 유럽 진출에 나선다.

통영시 소재 ㈜한국동백연구소는 30일 2020년산 동백씨를 가공한 오일 6톤(3억원 정도)을 프랑스로 수출했다.


동백 씨앗은 마땅한 쓸모가 없어 버려지기 일쑤였지만 ㈜한국동백연구소는 이러한 동백씨를 매년 25~30여 톤을 수매해 가공한 동백오일을 프랑스, 일본, 캐나다 등 해외로 수출해 그 우수성을 널리 알려왔다.

올해 초 이상고온으로 인한 수확량 증가로 수매 단가가 전년대비 하락했음에도 불구하고 약 2개월 동안 200여명의 인원이 수매에 참여해 총 34톤(통영 11톤)의 동백씨를 수매했다.

이렇게 수매된 동백씨를 가공해 지난 2005년부터 16년째 통영동백오일을 일본과 프랑스 등으로 수출하고 있으며 코로나로 인한 해외 수출규모의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올해 프랑스로 수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심명란 통영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통영시는 지역유휴자원인 동백씨를 활용한 특산품 개발에 꾸준히 사업을 전개해 왔으며 버려질 뻔한 동백씨를 수매하고 가공함으로써 지역의 새로운 일자리와 소득원 창출은 물론 지역의 기술로 가공돼 고급 특산품으로 자리잡고 있다"고 말했다.

k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