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성인권 영화 ‘나를 기억해’ 상영

최문갑 / 기사승인 : 2020-12-02 19:25:01
+ 인쇄

‘세계 여성폭력 추방주간’ 맞아 여성폭력 경각심 제고 취지

▲세종시가 성폭력·가정폭력 폭력추방주간 행사로 상영한 '나를 기억해' 영화의 한 장면.

[세종=쿠키뉴스] 최문갑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성폭력·가정폭력 폭력추방주간 행사로 2일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성인권 영화제 ‘영화로 만나는 성인권’을 진행했다.

매년 11월 25일부터 12월 1일은 UN이 정한 ‘세계 여성폭력 추방주간’으로 여성폭력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여성에게 가해지는 폭력에 반대하기 위해 만들어진 날이다.  

이에 세종시는 세종YWCA성인권상담센터(센터장 장은정)와 영화를 통해 보다 알기 쉽게 성폭력 예방교육을 진행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상영한 영화는 지난 2018년 개봉한 ‘나를 기억해’다. 청소년 성범죄에 대한 내용으로, 코로나19 방지를 위해 온라인(ZOOM)으로 진행했다.  

영화 상영 이후에는 방미나 나우영화치료연구소 대표가 특강을 진행, 청소년·디지털 성범죄 피해자가 느끼는 심리적 피해와 디지털의 위험성을 공유·예방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영화를 통해 정서·물리적 학대 등 사회적 문제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자 마련했다”며 “약자에 대한 배려와 실천을 이해할 수 있는 문화가 정립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mgc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