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사랑상품권, 카드‧모바일형으로 더 가깝게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01-14 17:01:33
+ 인쇄

▲ 완도군이 2019년 7월부터 발행한 완도사랑상품권 판매액이 지난해 말 기준 570억 원을 돌파한데 힘입어 사용자들의 편익을 위해 카드형과 모바일형으로도 출시된다.[사진=완도군]
[완도=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 완도군이 2019년 7월부터 발행한 완도사랑상품권 판매액이 지난해 말 기준 570억 원을 돌파한데 힘입어 사용자들의 편익을 위해 카드형과 모바일형으로도 출시된다.

완도사랑상품권은 지난해 코로나19 관련 각종 정책 수당이 상품권으로 지급되면서 군민들의 상품권 이용이 증가해 발행 액수가 전년 대비 두 배를 훌쩍 뛰어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맹점 신청도 꾸준히 증가해 현재 2091개 업소가 가입돼 있다. 

완도군은 완도사랑상품권의 전 연령층 사용을 유도하고 더욱 쉽고 간편하게 쓸 수 있도록 카드형 및 모바일형 완도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

완도사랑상품권 지류‧카드‧모바일 통합관리스시템 운영 위탁 방법 선정을 위한 위원회를 개최했으며, 최종적으로 한국조폐공사와 협약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통합관리시스템을 2월까지 구축하고, 4월에는 카드형, 6월에는 모바일 상품권을 발행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통합시스템 구축으로 인해 2월 11일부터 25일까지 상품권 판매가 정지된다. 

카드형과 모바일형 완도사랑상품권이 발행되면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 간편하게 상품권을 구입할 수 있어 군민뿐만이 아니라 완도를 방문하는 관광객도 쉽게 상품권을 구매하고 사용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