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연, 대낮에 음주운전 교통사고…면허 취소 수준 만취상태

김찬홍 / 기사승인 : 2021-01-19 20:54:30
- + 인쇄

사진=SBS '8뉴스' 캡쳐
[쿠키뉴스] 김찬홍 기자 =  배우 박시연이 음주운전을 하다 교통사고를 낸 혐의로 입건됐다.

SBS '8뉴스'는 19일 "박시연이 대낮에 술을 마시고 운전하다 교통사고를 냈다"며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였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시연은 지난 17일 차량을 운전하다가 오전 11시30분께 서울 송파구 삼거리에서 죄회전 신호를 기다리던 승용차를 뒤에서 들이받았다. 마침 주변에 있던 교통경찰이 사고 현장을 목격해 출동했다. 당시 박시연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97%로 면허 취소 수준에 해당하는 만취 상태로 알려졌다.

경찰은 박시연을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고 귀가시켰다. 박시연은 경찰 조사에서 술을 마시고 운전한 사실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는 현재 사태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kch0949@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