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건강기능식품산업 메카로 부상…한국암웨이와 MOU 체결

최재용 / 기사승인 : 2021-01-22 16:44:18
+ 인쇄

경북도-영천시-한국암웨이-나눔제약은 농식품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영천시 제공

[영천=쿠키뉴스] 최재용 기자 = 경북 영천시에서 글로벌기업 암웨이의 건강기능식품 제품을 만든다.

영천시는 22일 경북도청에서 이철우 도지사, 최기문 영천시장, 배수정 한국암웨이 대표, 도기식 나눔제약 대표 등 4개 기관 관계자들이 함께 농식품산업 경쟁력 강화에 대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4개 기관은 경북도 농산물 사용과 유통 확대를 통한 농식품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건강기능식품 연구개발을 공동으로 해 세계시장 진출 등을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암웨이는 전 세계 58개국에 해외법인을 두고 있는 세계적 기업으로 1000여 품목을 유통하고 있다. 한국암웨이㈜는 전국에 14개 비즈니스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300여 품목을 생산하고 있다. 

최기문 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영천시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건강기능식품을 생산하게 되면 지역 농산물 유통과 한방산업에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세계적인 기업과의 투자유치에 최선을 다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gd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