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전남에서도 반격 시작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02-27 16:56:47
+ 인쇄

26일부터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종사자 1차 접종 시작

코로나19 예방접종 첫날인 26일, 여수 지역예방접종센터에선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종사자 80명이, 도내 보건소와 요양병원에선 1931명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했다.[사진=전남도]
[무안=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코로나19 예방접종 첫날인 26일, 여수 지역예방접종센터에선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종사자 80명이, 도내 보건소와 요양병원에선 1931명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했다.

전남도내 대상자는 만 65세 미만 요양병원‧시설 입소자와 종사자 1만6797명으로, 3월 초까지 1차 접종을 완료할 예정이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이날 여수 흥국체육관에 마련된 지역예방접종센터를 찾아 “안전한 예방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 지사는 “요양병원‧시설 입소자와 종사자분들 모두가 첫번째 접종자로 동참해줘 감사하다”며 “첫 실시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인 만큼 의료진과 공무원은 안전한 예방접종이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하고 만일의 상황이 발생 시 신속히 대처해 달라”고 말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순차적으로 백신 접종이 이뤄지면 집단면역이 형성돼 코로나19를 종식시키고 일상을 되찾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도민들도 백신 접종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