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미시령 77.6cm '눈폭탄'...폭설 교통사고 79건(종합)

김태식 / 기사승인 : 2021-03-02 08:42:33
+ 인쇄

1일 제설작업이 한창인 강릉
[강원=쿠키뉴스] 김태식 기자 =강원산지와 동해안에 대설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강원산지는 시간당 3cm 내외, 강원동해안은 시간당 1cm 내외의 눈이 내리고 있다.

2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강원내륙에 5~20cm, 강원산지와 동해안에 10~80cm(강원중·북부산지 50cm이상)의 매우 많은 눈이 내렸다.

오전 6시 기준 주요 지점 최심신적설은 [산지] 미시령 77.6cm, 진부령 68.6cm, 설악동 60.2cm, 구룡령 51.3cm, 해안(양구) 40.3cm, 대관령 27.8cm, 임계 28.8cm, 태백 14.9cm, [동해안] 현내(고성) 39.2cm, 북강릉36.3cm, 양양 27.6cm, 강릉 25.8cm, 청호(속초) 23.2cm , 속초 14.2cm, 동해 14.7cm, [내륙] 마현(철원) 21.4cm, 평화(화천) 20.3cm, 양구 19.1cm, 화천 14.7cm, 면온(평창) 15.7cm, 철원 13.1cm, 춘천 11.7cm, 북평(정선) 9.9cm다.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상에서 유입되는 눈구름대는 시속 20km로 남남동진하면서 강원산지와 동해안은 오후 3시까지 눈이 이어지겠으며, 북한에서 남하하는 눈구름대의 영향으로 강원북부내륙도 한때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강원도소방본부가 집계한 폭설로 인한 교통사고는 총 79건으로 66명이 이송됐다.

또 차량고립은 30건으로 45명이 구조된 것으로 확인됐다.

강원도를 지나는 대부분의 고속도로는 밤샘 제설작업으로 현재 정체구간 없이 느리지만 소통이 되고 있으며, 서울양양고속도로 일부 구간은 제설작업이 이어지고 있다.

한계령과 미시령 등 일부 산간도로는 여전히 통제되고 있다.

newsenv@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