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소식] 달성군농업기술센터, 슬로푸드 교육 추진 외 

최태욱 / 기사승인 : 2021-04-07 16:03:34
+ 인쇄

“지역특산물도 알리고 면역도 올리고”

달성군농업기술센터가 도시농업아카데미 슬로푸드 교육을 운영한다. 달성군 제공
[대구=쿠키뉴스] 최태욱 기자 = 대구 달성군농업기술센터는 ‘지역특산물을 이용한 건강밥상’을 주제로 도시농업아카데미 슬로푸드 교육을 진행한다. 

지역에서 생산되는 우수특산물을 널리 알리기 위한 교육으로 지난 1일부터 매주 목요일 총 6회 과정으로 20명씩 두 기수로 나눠 운영된다.

이번 교육에서는 달성군의 우수특산물인 마늘, 양파, 참외, 토마토, 수박 등을 이용한 참신하고 건강한 레시피를 소개한다. 

교육 첫날에는 마늘을 이용한 마늘 강장제와 마늘대추 튀김을 선보여 수강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농업기술센터 교육 담당자는 “이번 교육이 도시민들에게 달성군의 지역특산물에 대한 관심을 높일 뿐만 아니라, 면역과 건강에도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달성군립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2개 부문 공모 선정 

달성군립도서관이 2021년 길 위의 인문학 2개 부문 공모에 선정됐다. 달성군 제공
대구 달성군립도서관이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2021년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 공모에서 2개 프로그램이 동시에 선정됐다.

자유 기획 과정 프로그램 ‘영웅(英雄)’과 심화 과정인 함께 읽고 쓰기 프로그램 ‘상상력 더하기 문학 곱하기’가 선정돼 도서관 이용자들과 지역주민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자유기획과정은 임진왜란, 일제강점기, 한국전쟁 전문가들로부터 국난극복의 지혜를 배우는 강연과 지역의 명승지 탐방을 통해 체험적인 지식을 쌓을 수 있게 돕는 과정이다. 

심화과정은 판타지 소설의 고전 ‘반지의 제왕’을 함께 읽고 서평을 작성하며, 단편 소설을 함께 집필하는 독서·집필 융합 프로그램이다. 원전에 대한 심층적 지식과 소설 쓰기에 대한 실질적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달성군립도서관은 8년 연속 길 위의 인문학 운영 도서관으로 선정돼 아름다운 역사·문화도시로서의 달성군의 저력을 널리 알리고 청소년들의 문화적·인문학적 상상력을 키우는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김문오 군수는 “달성군립도서관에서 진행하는 길 위의 인문학 행사를 통해 지역주민들이 지역의 아름다운 문화유산과 관련한 독서에 흥미를 갖고 도서관을 통해 달성의 문화적 잠재력을 느끼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인문학적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