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전주시 ‘엄마의 밥상’ 함께 차린다

김영재 / 기사승인 : 2021-09-16 15:37:53
+ 인쇄

은행 수익 일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북 전주시와 하나은행,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6일 소외계층 복지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하나은행 수익의 일부를 전주시 ‘엄마의 밥상’ 사업에 지원해 지역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핸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하나은행은 ‘하나골드클럽 기부 서비스’를 통해 얻은 수익의 일부를 공익기금으로 적립,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기탁하게 된다. 

지정된 기탁금은 전주시에 전달돼 아침밥을 굶는 아동·청소년 300명에게 따뜻한 도시락을 지원하는 ‘엄마의 밥상’ 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정원기 하나은행 자산관리사업단장은 “전주시와 하나은행,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시민들을 위한 서비스가 유기적으로 연계해 지역사회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jump0220@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