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태풍 ‘찬투’ 영향…전국에 비

지영의 / 기사승인 : 2021-09-17 05:04:10
- + 인쇄

쿠키뉴스 DB

[쿠키뉴스] 지영의 기자 = 금요일인 17일 제14호 태풍 ‘찬투’ 영향으로 제주와 남부지방에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찬투’가 북상해 17일 새벽부터 제주 남해상을 지날 것으로 예측됐다. 제주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로 제주에는 100∼300mm, 제주 산지에는 400mm 이상의 집중호우가 예상된다. 전남 동부와 경남권 해안 30∼80mm, 강원 영서 남부와 강원 영동, 충청권, 울릉도 독도 등 10~60mm, 경기 남부 5∼20mm의 강수가 예상된다.

오후부터 차차 빗줄기가 줄면서 저녁쯤 대부분 그칠 전망이다. 다만 강원 영서 남부와 충북, 경북 북부, 경상권 해안에는 밤까지, 강원 영동에는 모레 오전까지 비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태풍의 영향으로 이날까지 제주도에는 최대순간풍속 시속 110~145㎞, 남해안과 경상동해안에는 70~110㎞, 그밖의 남부지방에는 55~90㎞의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돼 주의가 필요하다. 해안가에 너울 유입으로 높은 물결이 밀려올 것으로 예상돼 해안가 안전사고도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일교차는 10도 안팎으로 벌어질 것으로 예측됐다. 아침 최저기온은 15~22도, 낮 최고 기온은 20~28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수준으로 전망된다.

ysyu1015@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