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비스, 전주시 ‘엄마의 밥상’ 든든한 후원

김영재 / 기사승인 : 2021-10-19 14:52:57
+ 인쇄

엄마의 밥상에 성금 천만원...2015년부터 총 1억 4천만원 기탁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북의 향토 섬유기업 ㈜휴비스 전주공장(공장장 고성욱)이 지역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든든한 후원자 역할을 하고 있다.

㈜휴비스 전주공장은 19일 아침밥을 굶는 아이들에게 매일 아침 따뜻한 도시락을 배달하는 ‘밥 굶는 아이 없는 엄마의 밥상’ 사업에 성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 

앞서 ㈜휴비스 전주공장은 지난 4월에도 소외계층 아동에게 맞춤형 희망도서를 지원하는 ‘지혜의 반찬’ 사업에 성금 1000만원을 기부, 지난 2015년부터 총 1억 4000만원을 후원하는 등 ‘엄마의 밥상’과 ‘지혜의 반찬’ 사업의 든든한 후원자가 되고 있다. 

또한 ㈜휴비스 전주공장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들에게 방과 후 수업을 돕는 ‘희망키움 교실’을 운영, 지역 초등학교에 학습 장비를 지원하는 등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한 나눔 활동에 힘쓰고 있다.

고성욱 공장장은 “한창 자라나는 아이들이 건강하게 희망을 키워갈 수 있도록 하는 엄마의 밥상 사업이 꾸준히 지속되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jump0220@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