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수출기업 해외 시장 진출 지원 나서

권기웅 / 기사승인 : 2021-10-21 09:59:03
+ 인쇄

영주시청 전경. (영주시 제공) 2021.10.21
[영주=쿠키뉴스] 권기웅 기자 = 경북 영주시가 수출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마련에 나섰다.

21일 시에 따르면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 영주상공회의소, (재)풍기인삼축제조직위원회가 지역 수출기업 해외시장 진출 지원 등의 내용을 포함한 우호교류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협약 주요 골자는 ▲ 지역 수출기업과 대표 상품의 해외 시장 진출 지원 ▲ 영주시 우수 문화관광자원 및 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의 해외 홍보 등이다.

1980년 설립된 미주한인상공회의소 총연합회는 80여 지역 상공회의소와 함께 약 24만 명의 미주한인상공인의 권익을 대표하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각 협약 참여 기관은 경제, 문화, 관광 등 여러 분야에 걸친 광범위한 교류를 위해 상호협력 및 지속적인 지원을 다짐했다”며 “코로나19 장기화 및 확산으로 해외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수출기업에 호재”라고 말했다.

zebo15@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