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이재명처럼 도덕성 없는 후보 처음 봐… 나는 깨끗한 후보”

김은빈 / 기사승인 : 2021-10-22 19:43:38
- + 인쇄

원희룡 “도덕성 없으면 출마하면 안돼”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가 22일 연합뉴스TV 등 방송사들이 주최한 국민의힘 대선 후보 2차 맞수토론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른소리 캡처

[쿠키뉴스] 김은빈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도덕성’ 문제를 공격했다. 아울러 홍 후보 본인은 그런 측면에서 깨끗하다고 자신했다.

홍 후보는 22일 연합뉴스TV 등 방송사들이 주최한 국민의힘 대선 후보 2차 맞수토론에서 “이 후보만큼 도덕성 없는 사람은 처음 본다”며 “대통령에게 도덕성은 굉장히 중요한 문제다. 이번 대선에선 도덕성이 중요한 기준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후보의 ‘대장동 의혹’도 겨냥했다. 홍 후보는 “대통령은 부패 스캔들이 없어야 한다”며 “측근 관리도 필요하다. 업무를 하다 보면 측근이 잘못한 경우가 있지만 이를 어떻게 처리하냐가 중요하다. 측근 잘못을 덮어줄 수도 있고 철저히 밝혀서 처벌할 수도 있다”고 꼬집었다.

이를 두고 원 후보는 “홍 후보는 깨끗한 후보라며 도덕성은 자신 있다고 하는데 자신 있나”라고 물었다.

홍 후보는 자신만만한 모습이다. 그는 “정치를 26년간 하면서 온갖 검증을 받았다. 이때까지 온갖 조사를 받았지만 큰일이 없었던 거 보면 저는 스캔들이 없는 셈”이라며 “저희 가족 역시 특혜 관련은 자신 있게 살아왔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원 후보는 “국민을 위한 대통령이기 때문에 도덕성은 기본이라고 생각한다. 도덕성이 없으면 출마 자체를 하면 안 된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eunbeen1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