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팔만대장경 전국예술대전 시상식 개최

최일생 / 기사승인 : 2021-10-24 14:02:22
+ 인쇄

대상 수상 경남 고성군 백우영 씨 “꽃길만가소서”

[합천=쿠키뉴스] 최일생 기자 = 경남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23일 합천군 문화예술회관 전시장에서 ‘제5회 팔만대장경 전국예술대전’ 시상식을 가졌다.

팔만대장경전국예술대전운영위원회(위원장 이수희)에서 주관한 이날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예방을 위해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수상작품 전시회를 겸했다.


이번 예술대전에는 서예・문인화・서각・민화 부문에서 1160점이 접수된 가운데 20명의 심사위원들의 엄정한 심사를 통해  814점을 최종 선정했다.

영예의 대상은 민화부문에 출품한 백우영(고성군)의 ‘꽃길만가소서’가 차지했다. 최우수상은 서예(한문)부문 김현자(창원시)의 ‘숭벽란’, 문인화부문 유윤옥(창원시)의 ‘홍매’, 서각부문 이호영(거창군)의 ‘산해진미’가 선정됐고, 그 외 우수상 15명, 삼체상 4명, 특별상 22명 등 총 45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문준희 군수는 “코로나19 속에서도 끊임없는 열정으로 작품활동을 해오신 모든 작가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이번 예술대전이 유망 신인 발굴과 예술인 저변 확대에 크게 기여해 명실공히 전국을 대표하는 예술행사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됐다.”며, “ 앞으로도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는 예술대전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k7554@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