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신도시 사전청약까지…11월 분양물량 쏟아진다

안세진 / 기사승인 : 2021-10-28 19:00:01
- + 인쇄

사진=안세진 기자
[쿠키뉴스] 안세진 기자 =11월에는 올해 막바지 분양 물량이 쏟아진다. 특히 3기 신도시 사전청약까지 더해 청약 열기는 더욱 뜨거울 것으로 전망된다.

28일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11월 전국에서는 6만164가구(사전 청약·신혼희망타운·임대 포함, 오피스텔 제외, 1순위 청약 접수 기준)가 공급될 예정이다. 이 중 일반 분양 물량은 4만7509가구다. 수도권 일반 분양 물량은 2만4421가구(51.4%)이며, 지방은 2만3088가구(48.6%)인 것으로 집계됐다.

11월 전국의 일반 분양 물량은 작년 동월 대비 176.6% 증가해 총 4만7509가구에 달한다. 수도권은 219.7% 증가해 2만4421가구에 달한다. 지방은 142.1% 늘어나 2만3088가구 분양을 앞두고 있다.

시·도별로는 경기가 1만8482가구(29곳, 38.9%)로 가장 많았다. 이 중 48.4%인 8941가구(신혼희망타운 포함)가 3기 신도시 사전청약 2차지구 물량이다. 이어 ▲경북 4700가구 ▲인천 3872가구 ▲부산 3555가구 ▲충남 3529가구 ▲경남 3076 가구 순이다.

서울에서는 분양 중 최대어로 꼽히는 둔촌주공 재건축 분양이 내년으로 밀리면서 이달 2067가구(7곳, 4.4%)가 분양될 예정이다. 또한 LH에서 공급하는 서울대방1, 서울공릉1, 서울대방 복합개발 등 신혼희망타운과 역촌1구역을 재건축한 '역촌1구역 재건축사업(가칭)'이 공급될 예정이다.

3기 신도시 사정청약 2차지구 공공분양도 진행된다. 대상은 ▲남양주왕숙2 ▲성남신촌 ▲의정부우정 ▲파주운정 ▲성남낙생 ▲성남복정 ▲군포대야미 ▲의왕월암 ▲수원당수 ▲부천원종 ▲인천검단 총 11곳, 1만102가구(특별공급 포함) 규모다.

asj0525@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