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걸파’ 강다니엘 “스우파 이어 또 MC, 진행 실력 늘었다”

김예슬 / 기사승인 : 2021-11-30 12:19:36
- + 인쇄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 진행을 맡은 가수 강다니엘.   Mnet 제공

가수 강다니엘이 자신감을 드러냈다.

30일 Mnet 새 오디션 리얼리티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이하 스걸파)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행사에는 댄서 리정(YGX), 가비(라치카), 효진초이(원트), 노제(웨이비), 리헤이(코카앤버터), 모니카(프라우드먼), 허니제이(홀리뱅), 아이키(훅)와 진행을 맡은 강다니엘, 연출을 담당하는 권영찬 CP와 김나연 PD 등이 참석했다.

‘스걸파’는 대한민국 최고의 10대 여성 크루를 선발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이날 강다니엘은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에 이어 ‘스걸파’ MC를 맡게 된 소감을 밝혔다. “‘스우파’를 빛낸 여덟 크루와 좋은 기회로 다시 만나게 돼 영광”이라고 운을 뗀 강다니엘은 “‘스우파’를 통해 배틀 용어를 저만의 방식으로 정리하게 됐다. 진행 실력이 늘지 않았나 싶다”면서 “부드러운 진행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자부했다.

그는 “참가자들이 춤을 즐기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 아름다운 성장 드라마에 매운 맛도 있다”면서 “새로운 스타가 탄생할 수 있을 것 같다”며 관심을 당부했다. 이어 “‘스우파’ 1회 배틀 클립이 화제가 됐었다. ‘스걸파’에서도 기대할 만한 장면이 나왔다”며 궁금증을 키웠다.

‘스걸파’는 이날 오후 10시20분 첫 방송된다.

김예슬 기자 yeye@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