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지주·DGB대구은행 [금융소식]

최재용 / 기사승인 : 2021-12-03 15:30:07
+ 인쇄

심인숙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원장(왼쪽)과 최태곤 DGB금융지주 전무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DGB금융지주 제공) 2021.12.03

DGB금융지주는 3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2021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2년 연속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부문 우수기업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평가 결과 ▲환경부문 A등급 ▲사회부문 A+등급 ▲지배구조부문 A+등급을 각각 받아 ‘종합등급 A+’를 획득했다.

DGB금융지주는 2006년 국내기업 최초로 지속가능경영 선포 이후 유엔 글로벌 콤팩트(UN Global Compact), 유엔환경계획 금융이니셔티브(UNEP FI),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등 글로벌 이니셔티브의 선도적 가입을 바탕으로 지속가능경영을 추진해왔다.

최근에는 과학기반 온실가스 감축목표 설정(SBTi),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공개 협의체(TCFD), 책임은행원칙(UN PRB), 여성역량 강화원칙(WEPs) 등에 참여해 기후변화 대응 체계화 요구와 인권 및 다양성 이슈의 부각에 발맞춰 글로벌 이니셔티브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김태오 DGB금융지주 회장은 “이번 평가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그룹 차원에서의 ESG 경영 내재화를 넘어 지역사회의 ESG 확산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GB대구은행, 지역 소외계층 ‘희망 도시락’ 전달

2일 대구 중구 남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린 ‘희망 도시락’ 행사에서 자원봉사자들이 도시락 포장을 하고 있다. (DGB대구은행 제공) 2021.12.03
DGB대구은행은 대구 중구 남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와 함께 ‘희망 도시락’ 전달 행사를 가졌다고 3일 밝혔다.

DGB대구은행 임직원으로 구성된 DGB동행봉사단과 적십자 봉사원은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이른 아침부터 밥과 반찬, 국 등 음식을 직접 조리해 중구 지역 약 350여 세대에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서문선 대구은행 경영기획본부장은 “차가운 겨울이 다가오고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이지만 오늘 정성껏 준비한 도시락으로 지역 취약계층에 맛있는 식사한 끼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ESG경영을 선도하겠다”고 했다.

대구=최재용 기자 gd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