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국내 최초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가치만드소(所)’ 개소

권기웅 / 기사승인 : 2021-12-09 16:48:31
+ 인쇄

(재)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부설 ‘가치만드소(所)’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전경. (안동시 제공) 2021.12.09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에게 사회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한 특화사업장 ‘가치만드소(所)’가 전국 최초로 경북 안동시에 개소했다.

9일 안동시에 따르면 지난해 9월 (재)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와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중구동 도시재생 사업의 하나로 40년 된 목욕탕 건물(구 영가탕)을 전면 증·개축해 창업지원 공간을 조성했다.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은 국비 12억5000만 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24억 원이 들어갔다. 건물은 지하 1층, 지상 2층, 연면적 486.16㎡ 규모로 교육실 및 회의실, 사무공간, 입주기업 보육공간, 휴게공간을 비롯해 식품 가공 및 제조에 필요한 10여 종의 장비를 갖췄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을 기반으로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고부가가치 상품을 개발할 계획”이라며 “사업화 지원을 통해 발달장애인과 가족에게 성공적인 창업과 경제적 자립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동=권기웅 기자 zebo15@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