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제주 탐나라공화국에 영천 은하수길·삼휴정 조성

/ 기사승인 : 2019-05-19 15:24:11
+ 인쇄

경북 영천의 문화와 여행이 결합된 다양한 테마를 제주도에서 쉽게 접할 수 있게 됐다.

경북 영천시는 17일 제주에서 탐나라상상그룹과 관광산업발전을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하고, 탐나라상상그룹이 새롭게 문을 연 테마공원인 탐나라공화국에서 영천 은하수길 개통식 등을 열었다.

양측은 탐나라공화국에 영천 관광홍보 거점을 마련하고, 보세구역 내에 영천 특산물 홍보 시설제공 등 영천여행 관련 행사와 홍보 활동에 협력하기로 했다. 영천시민 방문시 할인혜택도 준다.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를 방문하는 내·외국인 관광객에게 영천에 대한 다양한 여행 정보를 제공하는 하는 등 관광자원의 우수성을 알려 실제 유입으로 연결시킨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영천 은하수길 개통식과 ‘영천 삼휴정‧영천 쉼표 제막식’도 가졌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협약을 계기로 영천시가 관광도시로 새롭게 도약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기대를 갖게 됐다”면서 “황무지에서 제각각의 특성을 살려서 생명의 스토리를 싹틔운 탐나라공화국 강우현 대표의 경영철학처럼 상상과 꿈이 현실 속에서 실현돼 새로운 관광콘텐츠로 거듭날 수 있도록 본격적인 도전을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최재용 기자 gd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