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문화재야행, 프로그램 일부 조기마감 '인기' 

강종효 / 기사승인 : 2020-09-25 19:17:14
+ 인쇄


[통영=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온텍트(온라인대면)로 열리는 2020 통영 문화재야행 사전 접수 예약이 인기를 끌고 있다.

경남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오는 10월 9일부터 10일까지 통제영을 중심으로 열리는 '2020 통영 문화재야행'을 온텍트(On-tact : 온라인대면)라는 실시간 쌍방향 소통형식으로 개최하기로 하고 지난 23일 사전신청 접수를 시작했다.


올해 문화재 야행에서는 8야를 테마로 23개 다채로운 야간 프로그램이 진행되며 이중 국가무형문화재 제64호 통영두석․국가무형문화재 제10호 통영나전․통영전통부채 통영미선․거북선 용두만들기 시연 및 체험 프로그램은 지난 23일 사전 접수 하루 만에 마감됐다.    

또 곽튜브와 함께하는 통제영문화해설과 유튜버 쏘이의 랜선 2020통영문화재야행, 황영숙 선생님․이상희 소장과 함께하는 통영의 맛 프로그램도 빠르게 예약 접수가 진행되고 있다.

통영시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19시대에 온-택트 방식으로 열리는 통영문화제야행은 현장을 방문하지 않아도 얼마든지 전통문화재를 향유할 수 있어 집콕 생활에 지친 분들에게 호응을 얻은 것 같다"고 말했다.

통영문화재야행 사전 예약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프로그램 체험비는 무료다. 

이와 함께 #온라인소망등달기 #디지털드로잉어플 손기호작가 클래스 등 SNS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다.

k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