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의회 한빛원전 특위,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규탄

박용주 / 기사승인 : 2021-04-14 15:43:53
+ 인쇄

전북도의회 전경

[쿠키뉴스] 박용주 기자 =전북도의회 한빛원전 대책 특별위원회(위원장 성경찬)는 일본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방류결정을 강력 규탄하고 나섰다. 

한빛원전 대책 특별위원회는 14일 성명을 내고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에 대한 해양방류 결정에 국제적인 우려와 공분을 불러일으키고 있다”며 “방사성 물질이 담긴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는 환경 참사를 일으키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또한 “일본 정부는 지금이라도 자국의 편협한 이기주의를 반성하고 해양생태 보호 차원에서 해양 방류 결정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성경찬 위원장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 발표에 대해 깊은 유감과 우려를 표하고, 정치권과 중앙정부 등과 공조해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yzzpark@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