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의회 “일본 정부는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 철회하라”

하중천 / 기사승인 : 2021-04-15 17:03:27
+ 인쇄

강원도의회가 15일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을 강력 규탄하고 있다. (강원도의회 제공)

[춘천=쿠키뉴스] 하중천 기자 =강원도의회(의장 곽도영)는 15일 도의회 세미나실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을 강력 규탄했다.

도의회는 “일본이 방류하는 방사능 오염수는 해류를 따라 이동해 청정 강원도 동해안 및 태평양 등 해양 생태계에 심각한 문제를 발생시킬 수 있다”며 “이 오염수에는 인체에 치명적인 세슘, 스트론튬 등이 잔재해 있어 국민의 건강과 안전이 크게 위협받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인류가 함께 보존·사용해야할 공동재산인 바다에 방사능 오염수를 방류하는 것은 인류에 대한 죄악이자 범죄 행위다”며 “일본 정부는 오염수 방류결정을 즉각 철회하고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라”고 말했다.

또 “정부와 국제사회 의견을 적극 반영해 해양방류가 아닌 지상의 영구 처리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날 발표된 성명서는 청와대, 국회, 각 정당, 외교부, 해양수산부 등에 송부될 예정이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 13일 각료회의에서 후쿠시마 제1원전 방사능 오염수를 해양방류한다고 발표했다.

ha3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