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시, 무장애 레저시설 ‘트리코스터’ 구축 완료

하중천 / 기사승인 : 2021-04-16 19:21:36
+ 인쇄

19일 남이섬서 오픈 기념식

춘천 남이섬에 설치된 트리코스터. (춘천시 제공)

[춘천=쿠키뉴스] 하중천 기자 =강원 춘천시가 장애인도 즐길 수 있는 무장애 곡선형 하강레저시설인 ‘트리코스터’를 선보인다.

춘천시(시장 이재수)는 오는 19일 남이섬 트리코스터 모험센터 앞에서 ‘열린관광지 트리코스터 오픈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트리코스터는 트리와 롤러코스터의 합성어로 나무 사이에 설치된 트랙을 별도 전기 동력 없이 이동하는 친환경 레저시설이다.

규모는 전체 길이 115m, 출발점 높이 8.8m, 착지점 높이 6.5m로 비장애인과 장애인용으로 나눠 운영된다.

이용 요금은 장애인의 경우 60% 할인된 금액인 4000원이다. 

시는 누구나 지역 내 관광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열린관광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총 사업비 12억8000만원을 들여 남이섬, 의암호 킹카누, 소양강 스카이워크, 박사마을 어린이 글램핑장 등 4개소를 조성했다.

특히 특화체험 콘텐츠로 국내 최초 휠체어 탑승 킹카누와 장애인이 이용할 수 있는 트리코스터를 제작했다.

이철호 시 관광과장은 “장애인도 함께 행복한 도시 구현을 위해 관광지 장벽을 지속적으로 없애고 있다”고 말했다.

ha3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