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 어업인들 "일본 원전오염수 방출 철회하라"

최일생 / 기사승인 : 2021-04-17 16:53:24
+ 인쇄

[거제=쿠키뉴스] 최일생 기자 =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에 경남 거제 어업인들이 강력 반발하고 있다.

거제수협 및 어업인 단체는 “방사능 오염수의 안전성이 확보되지 않고, 주변국과 충분한 협의 없는 일본 정부의 일방적 해양방류 결정은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일본 정부가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강행한다면 회복할 수 없는 해양오염 사태로 이어질 것이며, 해양생태계에 축적된 방사성 물질은 전 인류를 위협하는 심각한 재앙이 될 것이다”고 우려했다. 

어업인들은  “2년 후 후쿠시마 원전 사고 오염수의 해양투기가 현실화되면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한반도의 경우 어민과 수산업이 치명적인 타격을 받게 되고, 경제적인 피해도 상상을 초월할 것”이라고 우려했다.

한편 이들 단체는 19일 오후 1시30분 구조라항 물량장 수협위판장 인근에서 일본 원전오염수 방출 규탄 대회와 원전수 방출반대 어선 해상퍼레이드를 가질 예정이다.

k7554@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