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사회적 거리두기 1.5 단계로 낮춰

전송겸 / 기사승인 : 2021-04-18 15:58:46
+ 인쇄


[순천=쿠키뉴스] 전송겸 기자 = 전남 순천시가 19일 0시를 기해 현행 2단계인 사회적 거리 두기를 1.5단계로 낮추기로 했다.

순천시는 추가 확산세가 진정 국면에 접어든 것으로 판단해 이같은 조치에 나섰다.

18일 순천시에 따르면 시는 유흥시설, 홀덤펍, 노래연습장, 실내 스탠딩 공연장, 파티룸, 목욕장업 등에서는 오후 10시 이후 운영 제한이 해제된다.

식당·카페에서는 오후 10시 이후에도 매장 내 영업이 허용되며 종교 활동은 좌석 수 20%에서 30% 이내로 확대된다.

다만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 홍보관 집합 금지는 유지된다.

허석 순천시장은 "거리 두기 완화로 자칫 방역수칙이 느슨해질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며 "방역 수칙 준수 여부를 철저하게 점검해 위반 사항에 엄정하게 조치하겠다"고 강조했다.

순천에서는 지난 4일 의원, 의료기기 판매업체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해 5일부터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됐다.

pontneuf@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