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의회, 확진자 발생 심각...4월 임시회 축소 개최

강연만 / 기사승인 : 2021-04-19 14:42:05
+ 인쇄

[진주=쿠키뉴스] 강연만 기자 = 최근 진주시의원의 코로나19 확진과 유흥시설을 매개로 한 확진사례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진주시의회가 제228회 임시회를 오는 23일 하루만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당초 4월 임시회는 오는 23일부터 30일까지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의 심각성을 고려해 19일 긴급 회의를 열고 제228회 임시회 일정을 23일 하루만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23일 개최되는 본회의에서는 2020년도 결산검사위원 선임의 건만 처리하고 산회하며, 제출된 의안들은 오는 5월 7일부터 열리는 임시회에서 심사하기로 했다.

이상영 의장은 "코로나19 관련 공무원 자가격리자가 많아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등 정상적인 의사진행이 힘든 상황이라며, 부득이 회기 일정을 단축하기로 했다"며 "우선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세 종식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시는 18일 15시부터 오는 25일 15시까지 유흥시설에 대해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발령했다.
 
kk77@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