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노조 “6일 총파업 여부 총투표 진행…가결시 11일부터 총파업”

조진수 / 기사승인 : 2021-05-01 21:00:46
- + 인쇄


[쿠키뉴스] 조진수 기자 =택배노조가 총파업 여부를 두고 조합원 총투표를 진행하기로 했다.  서울 강동구 고덕동 아파트가 쏘아올린 택배갈등이 촉발했다.

택배노조 측은 대화에 임하지 않는 아파트입주자대표와 저탑용 배달차량 이용에 합의한 CJ대한통운사 양측을 규탄하고 있는 상태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택배노동조합(택배노조)은 1일 “노조 대의원들이 아파트 갑질 문제에 관한 택배사 해결 촉구를 위한 조합원 총파업 찬반투표 부의 여부를 놓고 투표한 결과 투표 인원 371명 중 76%(282명)가 찬성했다”고 밝혔다.

대의원 투표가 가결되면서 택배노조는 오는 6일 전 조합원을 대상으로 총파업 진행 여부에 대한 총투표를 진행한다.

노조는 “총투표가 가결된다면 11일부터 총파업 투쟁에 돌입하겠다”며 “택배사들은 지금이라도 아파트 갑질 문제와 저상차량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rokmc4390@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