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이스X, 우주인 4명 태우고 지구 귀환

민수미 / 기사승인 : 2021-05-02 17:01:44
- + 인쇄

2일(현지시간) 밤 해상으로 귀환하는 스페이스X의 유인 캡슐. 연합뉴스
[쿠키뉴스] 민수미 기자 =미국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X의 유인 우주선이 국제우주정거장 ISS에 체류 중인 우주비행사 4명을 태우고 지구로 돌아왔다.

스페이스X 유인우주선 ‘크루 드래건’이 2일(현지시간) 오전 3시 미국 플로리다주 앞바다인 멕시코만 해상으로 귀환했다고 CNN 방송과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스페이스X 유인우주선의 지구 귀환은 이번이 두 번째다. 지난해 8월 미국 항공우주국(NASA) 소속 우주비행사 더그 헐리와 봅 벤켄이 우주정거장에서 크루 드래건을 타고 내려와 해상 귀환에 성공했다. 이번 귀환이 지난번과 다른 것은 야간에 착수했다는 점이다.

이번에 지구로 돌아오는 유인 우주선에는 미국 항공우주국(NASA) 소속 마이클 홉킨스, 빅터글로버, 섀넌 워커와 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 소속 노구치 소이치 등 4명이 탑승했다. 이들은 지난해 11월 크루 드래건을 타고 우주정거장에 도착했다. 미국 우주 탐사 역사에서 최장 우주 체류 기록이다.

이들은 우주정거장을 출발한 지 6시간30분 가까이 비행을 해서 지구로 돌아왔다.

min@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