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어때] 자연과 함께 숲속에서 즐긴다 ‘합천 루지’

최일생 / 기사승인 : 2021-06-07 18:53:20
+ 인쇄

[합천=쿠키뉴스] 최일생 기자 = 경남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오는 6월 8일부터 용주면 방곡리 일원에 조성 중인 국보테마파크 내 체험 시설인 합천루지 체험장을 A코스에 이어 B코스를 개장한다.

동계스포츠에서 유래한 루지(LUGE)는 특별한 동력장치 없이 특수 제작된 카트를 타고 땅의 경사와 중력만을 이용해 트랙을 달리는 놀이시설ㅇ다.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누구나 쉽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으며 짜릿한 속도감으로 관광객의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합천루지는 주변 지역의 관광지 황매산, 합천호, 합천영상테마파크 및 정원테마파크 등과 인접해 있다.

대 자연을 최대한 유지한 숲속의 루지 코스로 소나무 사이를 내려오는 특별한 재미를 만끽할 수 있어 가족 단위 관광객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2019년 9월 9일에 개장한 합천 루지는 A코스(L=0.82km)는 콘크리트 노면으로 대 자연과 함께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조성했으며, 이용객들에게 보다 안정적이고 이색적인 체험을 위해 B코스(L=1.34km)를 아스팔트 노면으로 조성했다.

1인 탑승 기준 신장 130cm 이상 이용할 수 있다. 안전을 위해 신장 90~120㎝ 미만 어린이는 보호자를 동반할 경우에만 탑승할 수 있으며 90㎝ 미만 어린이는 탑승을 제한한다.

그리고 개장 시간은 평일(화요일 ~ 금요일)은 오후 1시부터 6시까지이며, 주말(토, 일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합천루지 이용 관련 자세한 사항은 ㈜합천국보테마파크의 홈페이지 및 사무실을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다.

문준희 합천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 및 경기침체 속에서도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즐길거리 제공 및 관광산업 육성에 노력해준 ㈜합천국보테마파크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으며, 앞으로도 관광객들에게 다양하게 즐길거리와 함께 볼거리를 제공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k7554@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