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사촌' 이준석, 안철수와 상계동 카페서 만나…통합 논의 급물살?

한전진 / 기사승인 : 2021-06-13 15:35:20
- + 인쇄

지난 2016년 4월 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서울 노원병에 출마한 당시 새누리당 이준석 후보가 노원구 인덕대학교에서 열린 노원병 후보 TV간담회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마주치고 있다. / 연합뉴스
[쿠키뉴스] 한전진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당선 다음날인 지난 12일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와 만난 것으로 전해졌다. 

13일 정치권에 따르면, 이 대표와 안 대표는 전날 오후 노원구 상계동에서 만나 1시간가량 이야기를 나눴다. 두 사람은 모두 상계동 주민으로 '이웃사촌'이다. 

둘은 배석자 없이 만나 두 당의 합당과 관련한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는 지난 11일 당선 후 첫 기자회견에서도 국민의당과의 통합을 위해 안 대표를 만날 예정이라고 이야기한 바 있다. 이번 만남에서는 통합과 관련해 서로의 입장을 확인한 것으로 보인다.

양당 관계자도 덕담과 통합에 대한 기본적인 입장을 주고받았다고 전했다.

한편 안 대표는 이날 SNS에서 이 대표 선출에 대해 "대한민국이 더 이상 이대로는 안 되겠다는 국민적 변화의 요구"라고 의미를 부여하면서 "정치 변화는 시대정신이 됐다"고 평가했다.

ist1076@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