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전국민 재난지원금 반대 유지...‘고소득층 지급 아냐’

김태구 / 기사승인 : 2021-07-22 14:48:23
- + 인쇄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이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비상경제 중대본회의 결과를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김태구 기자 =정부가 정치권에서 제기한 전국민 재난지원금 지원에 대해 반대 입장을 밝혔다.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22일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정례 브리핑에서 “상대적으로 코로나로 인한 피해가 적은 고소득층까지 국민지원금을 지급하는 건 당초 추가경정예산안의 편성 취지와 부합하지 않는다고 본다”고 밝혔다. 이는 소득 하위 80% 가구에 국민지원금을 지급한다는 기존 정부 입장을 되풀이 한 것.

그는 이어 “코로나 장기화로 소득이 감소하는 등 더 어려움을 겪는 중산층을 폭넓게 포괄해서 지원하는 게 양극화 해소나 소득 분배 개선을 달성할 수 있는 측면이 있다”면서 “그런 취지에서 국민지원금을 설계했다”고 설명했다.

ktae9@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