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스마트한 유흥업소 관리체계 구축… ‘안심하이소’ 배포

최태욱 / 기사승인 : 2021-07-22 17:07:14
+ 인쇄

‘안심하이소’ 앱 활용 매뉴얼. (대구시 제공) 2021.07.22

[대구=쿠키뉴스] 최태욱 기자 = 대구시는 유흥시설 종사자에 대한 선제적 PCR 검사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스마트폰 앱 ‘안심하이소’를 개발·배포했다고 22일 밝혔다.

대구시는 코로나19 특별방역대책의 일환으로 지난달 18일부터 유흥시설 종사자 등에 대해서 주기적으로 PCR 검사를 실시하도록 하는 행정명령을 내렸다.

‘안심하이소’는 유흥시설 영업자가 PCR 검사결과를 입력하면 그 결과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유흥시설 영업자가 ‘안심하이소’에 종사자들의 PCR 검사 날짜를 입력하면 서버에 자동 저장된다. 대구시는 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입력이 미비한 업소에 대해서는 현장 방문 확인 등을 통해 선제적 PCR 검사의 실효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김대영 대구시 시민건강국장은 “대구시는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만큼 위생업소의 영업주께서는 방역대책에 적극 협조해주시길 바란다”며, “최근 하루 1000명 이상의 확진자가 연일 발생하는 등 확산세가 심각한 상황이므로 시민들께서는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의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tasigi7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