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복(三伏)에 불 지피는 강진 고려청자 가마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07-29 14:14:50
+ 인쇄

[강진=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20여일 이어진 폭염이 계속된 29일 전남 강진군 대구면 고려청자박물관 제2호가마에서 1300℃까지 온도를 높여 청자를 구우려는 도공들의 장작불 때기가 무더위를 비웃듯 이어지고 있다.[사진=강진군]

28일 시작된 전통 화목가마 불 때기는 이틀 동안 이어지며 오는 8월 첫 주가 지나면 완성된 청자가 가마 밖으로 나와 주인을 기다리게 된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