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직장내 ‘4대 폭력 근절’ 고위공직자부터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08-03 17:38:39
+ 인쇄

유정흔 젠더십향상교육원장 초청 성폭력 등 예방교육 실시

김영록 전남도지사를 비롯해 윤병태 정무부지사, 실ㆍ국장들이 3일 오후 도청 왕인실에서 유정흔 젠터십향상교육원 원장으로부터 직장 내 4대 폭력 예방교육을 받고 있다. 이날 교육은 직장 내 성희롱에 대한 이해, 관리자의 성인지 감수성 등을 주제로 실시됐다.[사진=전남도]
[무안=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도가 건전한 공직문화 조성을 위해 실국장 이상 고위직을 대상으로 ‘직장 내 성희롱에 대한 이해’, ‘관리자의 성인지 감수성’ 등을 주제로 교육을 실시했다.

지난해까지는 기관장을 포함한 모든 직원을 대상으로 포럼 또는 사이버교육을 일괄적으로 실시했지만, 양성평등기본법 등에 따라 올해부터는 기관장 포함 고위직 대상 별도 대면 교육이 의무화되면서 고위직을 대상으로 한 맞춤형 교육이 새롭게 이뤄졌다.

유정흔 젠더십향상교육원장을 초청해 3일 전남도청 왕인실에서 열린 교육에는 김영록 도지사를 비롯해 윤병태 정무부지사 및 각 실국장들이 참석했다.

강연에서 유 원장은 실제 사례를 통해 직장 내에서 발생하는 젠더 기반 폭력의 특성 및 판단기준을 제시하며 “직장 내 동조와 방조를 예방하기 위해 관리자로서 적극적인 개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영록 지사는 “강의를 통해 4대 폭력 예방교육의 중요성을 더욱 공감하게 됐다”며 “공직자부터 솔선수범해 성인지적 역량을 강화하고 상호 존중하는 공직문화를 조성해, 도내 일반 직장에도 건전한 직장문화가 조성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news032@kukinews.com